자료실

뒤로가기
제목

보도자료(대한뉴스)

작성자 장마을닷컴(ip:)

작성일 2007-01-08 09:43:28

조회 1141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조선식품, 신토불이 조선된장의 맛 계승

100% 순수한 콩에 어머니의 손맛 담아


박규민 사장은 손수 장맛을
확인한다.

  '음식맛이 장맛이다.’라는 옛 어른들의 말씀이 있지만 요즘 현대인들에게는 ‘음식맛이 장맛이다’라고 할 사람이 있겠는가?
   옛날 우리 어머니들은 장작불로 콩을 삶아 메주를 띄우고, 적당한 소금으로 장을 담그고 장독에 그것을 간수하여 알맞게 익은 장을 음식을 만들었다.
   어머니들의 손끝에서 한국 고유에 음식맛이 배어 나왔던 그 시절을 그리워 해 본다.
   현대 우리 음식의 맛은 인스탄트 공장에서 나오는 장맛으로 우리 ‘신토불이’의 고유의 장맛을 잊어버려 가고 있으며, 우리의 음식맛 조차 잊어버릴까 염려가 된다. 특히 요즘 젊은이들은 서구 음식 문화를 받아들여 햄버거니 돈까스와 같은 것을 즐기므로, 우리의 음식 문화를 바꾸어 가고 있다.
   여기 기자가 소개하고자 하는 ‘신토불이’ 향토기업 조선식품은 우리의 고유의 장맛을 살리고 한국의 음식 문화를 얼을 이어가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산좋고 물좋고 공기좋은 경남 밀양시 초동면에 자리 잡고 있는 ‘신토불이’의 조선식품은 원재료 100%의 순수한 콩으로, 그 옛날 지극 정성으로 음식을 만들어 뒷바라지 하던 우리 어머니의 마음으로 이 업체의 주요 생산품인 조선콩된장, 조선콩막장, 조선찰고추장, 조선콩간장 등을 생산하여 한국 고유의 장맛을 이어가고 있다. 장독에 담아서 보관하는 바로 그 옛맛을 지키고 있다.

조선식품의 주 생산품들.
  조선식품에서 생산되고 있는 모든 생산품들은 ‘경상남도 보건 연구원’의 품질관리 시험에서 ‘적합’ 판정을 받을 정도로 우수한 제품들이다. 특히 맛과 영양면에서 탁월하며 또 방부제가 전혀 첨가되지 않으므로 인체에 무해하다. 아쉬운 것은 아직 많은 소비자들에게 홍보가 부족하다는 것이다. 그러나 조선식품은 소비자들에게 영양과와 맛으로 장기적인 승부를 걸겠다고 한다.
   현재 조선식품에서 생산되고 있는 제품들은 대형 마트와 기존 대리점 그리고 ‘장마을’이라는 조선된장 전국 전문 취급점을 통하여 꾸준히 고객의 사랑을 받고 있다. 5kg 이상이면 통신판매( www.jangmaeul.com )도 가능하다고 한다.
   조선식품은 앞으로 더욱더 한국 고유의 장맛 유지하여 ‘신토불이’의 대를 이어갈 것이며, 더 나아가, 미주 지역에 살고 있는 우리의 동포들에게 까지 가게 할 것이라고 조선식품의 박규민 사장은 힘주의 말하고 있다. 그리고 박규민 사장과 권영선 이사 등을 비롯한 전 직원들은 청결은 물론 한국 최고의 장맛으로 국민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통신판매 및 대리점 문의 (051)912-8599

취재/최수갑 기자
http://column.daum.net/choysg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 작성자 JHs

    작성일 2021-05-06 12:36:25

    평점 0점  

    스팸글 사용하는 콩은 수입콩과 100%국산콩 중에서 어떤것을쓰는지,
    아니면, 섞어서 쓰는지 궁금합니다.
  • 작성자 fs2020

    작성일 2016-08-31 18:17:39

    평점 0점  

    스팸글 100% 국산콩으로 담는 콩된장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0 / 200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0 / 200 byte

평점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닫기